“1400마력 전기 드리프트 머신”…아우디 ‘S1 후니트론’ 공개

1

드리프트 퍼포먼스로 이름난 미국의 드리프트 아티스트 켄 블락(Ken Block)이 아우디와 파트너쉽을 맺고 제작한 일렉트리카나(Electrikana)비디오를 공개했습니다.

영상에서 첫 선을 보인 ‘아우디 S1 후니트론(Audi S1 Hoonitron)‘은 독일 네카줄름에 위치한 아우디 스포트에서 개발한 순수 전기 랠리카의 프로토타입으로 과거 아우디 아이콘 모델에서 영감을 얻어 제작됐습니다.

이번에 아우디가 공개한 영상에서 켄 블락은 ‘아우디 S1 후니트론‘으로 다이내믹한 드리프트, 화려한 점프 그리고 도넛 드리프트 등의 다양한 주행 기술을 이용하여 미국 라스베이거스의 도로를 질주합니다. 또한, 르망 레이스의 전설인 아우디 드라이버 ‘톰 크리스텐슨‘이 출연하고 촬영 기간 동안 많은 화제를 모았던 아우디의 다양한 레전드 레이싱 모델들이 대거 등장합니다.

아우디 S1 후니트론은 아우디 스포트가 켄 블락만을 위해 개발한 전용 모델로, 켄 블락과 차량 개발 팀원들은 해당 차량을 개발하는 동안 아우디 담당 부서와 매우 긴밀한 커뮤니케이션을 통해 이번 프로젝트를 완성했습니다. S1 후니트론은 2개의 전기 모터를 장착하고 4륜구동 방식을 채택했는데요. 강력한 파워와 카본 파이버 섀시를 갖추고 있으며 모터 스포츠 FIA의 안전 기준을 완벽히 준수했습니다.

아우디 AG 디자이너 마크 리히트가 이끄는 아우디 디자인 팀이 담당한 차체는 파이크스 피크(Pikes Peak)힐 클라이밍 경주에서 정상을 차지했던 전설적인 ‘아우디 스포츠 콰트로 S1‘의 모습을 떠올리기에 충분했습니다.

아우디 AG의 기술 개발 최고 운영책임자인 올리버 호프만은 “아우디 S1후니트론을 통해 우리는 완전히 새로운 장을 열었다“며, “파트너인 켄 블락의 요구 사항에 맞는 순수 전기 프로토타입을 개발하는 것은 매우 큰 도전이었으며, 동시에 참여한 모든 팀에게 즐겁고 흥미로운 일이었다. 완전히 새로운 환경에서 ‘기술을 통한 진보(Vorsprung durch Technik)‘가 어떻게 탄생하는지를 지켜보는 것은 매우 멋진 일이다“라고 덧붙였습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1
+1
0
+1
1
+1
0
+1
0

1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